본문 바로가기

[성찰] 자유와 규율 흔히들 규칙적으로 생활하면 사고가 딱딱해져서 창작생활을 하기가 어렵다고 생각하기 쉽지만 창의적인 일은 생활의 방종에서 나오는 게 아니라 규칙적인 생활에서 나온다. - 만화가 허영만, (이주형 저, ‘그래도 당신이 맞다’에서) 자유로운 생활에서 창의성이 나온다고 생각하기 쉽지만, 대가들은 규칙적인 생활과 자기절제, 끊임없는 노력에서 창의성이 잉태된다고 말합니다. 창의적인 생각은 '자유로움'에서 나온나. 그리고.. 사실상 나라는 사람에게 '자유'는 가장 중요한 가치이다.. 아니 가치였다. 자유의 정의를 보면, 다음과 같다. "외부적인 구속이나 무엇에 얽매이지 아니하고 자기 마음대로 할 수 있는 상태." 즉, 자유는 외부를 자신의 의지대로 통제할 수 있을 때 느껴지는 경험이다. 나는 굉장히 자유로움을 추구했던.. 더보기
[신 4권] 돌고래의 꿈 / 상대적이며 절대적인 지식의 백과사전 돌고래는 바다에 사는 포유동물이다. 허파로 호흡을 하기 때문에 물속에 오랫동안 머물러 있을 수 없다. 물 밖에 나와 있으면 연약한 피부가 마르고 이내 손상되기 때문에 오랫동안 물 밖에 있을 수도 없다. 그래서 돌고래는 물속에도 있어야 하고 공기 속에도 있어야 한다. 이렇게 물속이든 물밖이든 어느 한곳에 가만히 있을 수 없는 조건에서 어떻게 잠을 잘까? 수면은 유기체가 다시 활력을 얻기 위해서 꼭 필요하다.(식물에게조차 그 나름의 수면 형태가 있다.) 생존이 걸린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돌고래는 깨어 있는 채로 잠을 잔다. 뇌의 왼쪽 반구가 휴식을 취하면 오른쪽 반구가 몸의 기능을 통제하고, 그 다음에는 서로 역할을 바꾼다. 그러니까 돌고래는 공중으로 펄쩍 솟구쳐 오르는 순간에도 꿈을 꾸고 있는 셈이다.. 더보기
[신 4권] 기이한 우주 창생 신화 에드몽 웰즈가 들려준 기이한 우주 창생 신화가 생각난다. 그는 이렇게 말했다. "나는 이런 꿈을 꾸었어. 창조주가 우주의 습작을 만들어 냈어. 자기가 창조하고 싶은 우주의 시험 버전을 만든 거야. 창조주는 첫 작품을 테스트했어. 그럼으로써 그것의 모든 결함을 알아낼 수 있었지. 이어서 창조주는 동생 우주를 창조했어. 첫 작품의 결함을 보완한 완전한 우주가 만들어진 것을 확인하자 창조주가 말했어. 그런데 동생 우주가 형 우주를 보존하자고 부탁했어. 창조주는 습작 우주를 없애 버리지 않는 대신 그것에 더 이상 신경을 쓰지 않기로 결심했지. 그리하여 실패작인 형 우주는 성공작인 동생 우주의 보호를 받게 되었어. 그때부터 동생 우주는 형 우주의 결함을 뜯어고치려고 애썼어. 이따름 깨달은 영혼들을 보내어 형 우주.. 더보기
[2011.2.19] 인스퍼레이션 / 웨인 다이어 인스퍼레이션내안의기적을부르는힘 카테고리 자기계발 > 성공/처세 > 인생처세술 지은이 웨인 다이어 (아시아코치센터, 2007년) 상세보기 잠에서 완전히 깨기 전, 그리고 잠들기 전 10-20분 정도 시간을 내어 '신과의 조용한 시간'을 가져라. 나는 매일 잠에서 깨면 누운 채로 "잠시 신과 조용한 시간을 가지면서 오늘 하루도 나를 인도해 달라고 부탁할꺼야"라고 말한다. 나는 근원과 함께 하는 10분의 시간을 소중하게 여기며, 감사의 마음을 느끼면서 하루를 시작한다. "나는 기분 좋은 삶을 원한다"라고 큰 소리로 말하라. 매일 일정 시간 동안 묵상의 시간을 가져라. 묵상에 잠겨 있는 동안 시간과 공간, 시작과 끝도 잊어라. 그저 우리를 내맡긴 채, 우리는 육체를 소유물도, 애착도 없는 존재라고 상상하라. 이.. 더보기
과학과 종교의 만남(예전에 좋아했던 기사) [신동아] 사회 : 오늘 모인 교수님들은 평소 전공과 관계없이 ‘과학과 신(神)’의 문제에 깊은 관심을 갖고 연구해오신 분들입니다. 사회자는 되도록 개입하지 않고 참석자들의 프리토킹으로 진행하겠습니다. 오늘 좌담에서 말하는 신은 종교적 신에 국한되지 않습니다. 절대자, 초자연적인 존재, 우주의 근원, 차원의 끝에 있는 존재 등 다양한 개념의 신입니다. 최근 리처드 도킨스(케냐 출신 영국의 진화생물학자, 옥스퍼드대 교수)의 ‘만들어진 신’이라는 책이 논란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도킨스의 도발적인 문제 제기로 오늘 좌담회의 운을 떼면 어떨까 싶은데요. 이런 주장을 했더라고요. “물리학자들이 비유적 의미로 신이라는 단어를 사용하지 말았으면 한다. 물리학자들의 비유적 혹은 범신론적 신은 성서에 나오는 신, 인간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