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전함을 회복하는 대화, 심톡'입니다.

우리는 '삶의 진실된 이야기'를 나눌 때 공감받고 힘을 얻습니다.

내 앞에 놓인 사람을 바꾸려고 하는 게 아니라 

내 앞에 놓인 사람의 이야기를 듣고, 고통을 함께 느끼는 것이 바로 그것이지요.

그렇게 서로를 통해 온전함을 회복하려는 사람들이 모든 공간이 바로 심톡입니다. 

한 사람 한 사람이 온전함을 회복하고, 나아가 가족을 회복하고, 사회를 돌아가게 하는 것.

그 시작은 나의 이야기를 꺼내고, 다른 사람의 이야기를 듣는 것에서 비롯된다고 저희는 믿습니다. 

이런 생각을 가진 분들이라면 누구든지 환영합니다. 

 

 


 

[대상]

함께 나눌 이야기가 있는 분이라면 누구나 환영합니다

교육에 관심이 많은 분들도 환영합니다

학생과 학부모, 선생님도 환영합니다

가까이에서 그냥 놀러오시는 분들도 환영합니다! 

이번에는 특별히, 나만의 신화와 이야기를 함께 만들고 싶은 분들을 환영합니다!

 

[참가비 / 장소]

1인당 45,000원 

- 참가비는 장소비, 음료비, 교재비, 강의 준비로 사용됩니다.  

- 장소는 합정역나눔문화플랫폼 <허그인> 2층입니다. 

- 참여 방법은 이곳에서 신청해 주시면 됩니다. 

https://www.facebook.com/events/781906788595421/  

 

[블리스, 내 인생의 신화를 찾아서] 중에서

"사람은 누구나 세상에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 인생의 단계를 차례로 통과한다. 

서둘러 어른이 되고 싶다고 해서 어느 단계를 건너뛰거나, 젊음을 되찾고 싶다고 해서 

지나간 단계로 다시 돌아갈 수는 없으며, 각각의 단계마다 극복하고 해결해야 하는 과제가 있다.


어린 시절에는 부모에게서 자립할 수 있는 능력을 길러야 하고 성인이 되면 가정과 사회를 이끌어가는 주체로서 

세상에 참여하고, 기여해야 한다. 그리고 인생의 후반기가 되어 육체와 기능이 내리막길을 걷기 시작하면 

정신의 빛을 밝혀서 온전한 인격에 도달해야 한다. 그리하여 마침내 세상 밖으로 문을 열고 나갈 때가 되었을 때는 

다음 세대에게 모든 것을 맡기고 더 이상 미련을 두지 말고 떠날 수 있어야 한다.


이러한 단계를 거치는 우리의 인생은 그 자체가 모험의 문턱을 넘어가는 영웅의 여정이며, 

그 길을 무사히 통과하도록 인도하는 것이 <신화의 역할>이다."


p.10 블리스, 내 인생의 신화를 찾아서 / 조지프 캠벨

 


삶 자체가 여행이라고 생각되시는 분들, 나만의 신화와 이야기를 만들고 싶은 분들, 

무엇보다 5월 23일에 시간이 되고, 만남을 갖고 싶은 분들을 모십니다. 신청해 주세요 :)

+ Recent posts